Please enable JS

논문집 및 기타

HOME/출간도서

쿰란 문서와 유대교(개정증보판)

중요 유대 문헌을 중심으로 한 유대학 입문
저자: 김창선 저
출판일: 2007년 03월 발행
기타정보: 410쪽
그동안 유대학에 대한 입문서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감당해 오며 독자들에게 호응을 얻어온『쿰란문서와 유대교』의 개정증보판이 새롭게 출판되었다. 이 책의 초판이 나온 지 몇 해가 지나면서 그 동안 절판 상태에 있었는데 이 책을 기다린 독자들의 인내에 부응하기 위해 저자 김창선 교수(루터대학교)는 오자나 부적당한 표현을 바로 잡는 수준을 뛰어 넘어 기존의 내용을 보완하고 새로운 내용을 첨가한 개정판 작업을 하였다.
특히 쿰란문서를 개관하는 제1장은 학계의 새로운 연구 성과를 반영하고 “쿰란거주지에 대한 고고학적 보도”를 새로 첨가하는 등 많은 부분을 보완하였다. 쿰란공동체의 거주지였던 키르벳 쿰란과 엔 페쉬카 지역에 관해 각 시대별로 건축물에 대한 자세한 설명을 덧붙여, 문서로만 이해하는 한계를 벗어나 고고학을 통해 입체적으로 이해하도록 했다. 또한 제1부 끝에 “쿰란에센파와 묵시문학”을 보충하면서 쿰란문서 가운데 묵시문학으로 논의되는 희년서, 에녹서, 거인서, 새 예루살렘, 안식일 제사 노래, 멜기세덱 미드라쉬, 창세기 외경, 4QMyst, 4QAmra-f를 소개하고 있으며 그와 관련된 쿰란에센파에 대한 성격도 살펴보고 있다.
그동안 독자들이 중요 유대 문헌을 중심으로 유대학에 입문하도록 도움을 주었던 이 책은 앞으로도 그 역할을 충실히 감당할 것이다.

목차

헌사
제1판 머리말
개정증보판 머리말
목차

제1부 쿰란연구의 중심주제

제1장 쿰란문서 개관
Ⅰ 키르벳 쿰란과 사본의 발견
Ⅱ 히브리어 성서 사본(구약성서 사본)
Ⅲ 외경 및 위경
Ⅳ 주요 쿰란문서
1. 쿰란에서 처음으로 발견된 전승물
2. 쿰란 ·에센파의 창작물
Excursus : 쿰란거주지에 대한 고고학적 보도

제2장 고대 유대교의 문맥에서 본 쿰란 공동체 이해
Ⅰ 쿰란문서 발견의 중요성
Ⅱ 에센파에 대한 고대문서의 기록
Ⅲ 쿰란공동체와에센파 사이의 관계
Ⅳ 쿰란공동체와 에센파 사이의 동질성
1. 공동식사
2. 제의적 성격을 띤 정결목욕
3. 공동체내의 계층구조
4. 공동체의 새 가입자와 관련하여
5. 공동소유
Ⅴ 쿰란문서를 통해 본 고대 유대교의 다원성
Ⅵ 쿰란/ 에센파 기원의 역사적 배경
Ⅶ 쿰란/ 에센파의 자기이해
Ⅷ 후기

제3장 절대적인 성서 해석가 \\\\\\\\\\\\\\\"義의 교사\\\\\\\\\\\\\\\"의 자의식
Ⅰ 서론
Ⅱ \\\\\\\\\\\\\\\"의의 교사\\\\\\\\\\\\\\\"라는 칭호의 뜻
Ⅲ 의의 교사-요나단과 대립된 대제사장?
Ⅳ 의의 교사의 자의식
1. 진리의 공동체인 에센파 설립자
2. 계시의 중개자이며 성서 해석의 전권을 가진자
3. 의의 교사를 통한 선과 악의 분리
Ⅴ 결론

제4장 \\\\\\\\\\\\\\\"호다욧(1QH)\\\\\\\\\\\\\\\"에 나타난 성령이해
Ⅰ 서론
Ⅱ \\\\\\\\\\\\\\\"호다욧\\\\\\\\\\\\\\\"에 나타난 하나님의 영에 대한 칭호
1. \\\\\\\\\\\\\\\"당신의 성령\\\\\\\\\\\\\\\"
2. \\\\\\\\\\\\\\\"깨우침의 영\\\\\\\\\\\\\\\" / \\\\\\\\\\\\\\\"당신의자비의 영\\\\\\\\\\\\\\\"
3. \\\\\\\\\\\\\\\"내게 베풀어주신 영\\\\\\\\\\\\\\\"
Ⅲ \\\\\\\\\\'호다욧\\\\\\\\\\'에 나타난 종말론적 \\\\\\\\\\\\\\\"성령강림\\\\\\\\\\\\\\\"에 대한 고찰
1. 본문 번역 : 1QH VII , 6-25
2. 문맥이해
3. 문맥 내에서 본 \\\\\\\\\\\\\\\"성령강림\\\\\\\\\\\\\\\"에 대한 이해
4. \\\\\\\\\\\\\\\"성령강림\\\\\\\\\\\\\\\"은 \\\\\\\\\\\\\\\"의의 교사\\\\\\\\\\\\\\\"에게만 해당되는가?
5. 성령강림의 종말론적 성격
6. \\\\\\\\\\\\\\\"공동체\\\\\\\\\\\\\\\"내에 존재하는 성령의 현재성
Ⅳ 결론

제5장 쿰란공동체의 종말론적인 성서해석
Ⅰ 서론
Ⅱ 1QS VIII, 4-16
1. 1QS VIII, 4-8
2. 1QS VIII, 13-16
Ⅲ 1QpHab VII, 1-VIII, 3
1. 하박국 2장 1-4절의 문맥이해
2. 1QpHab에 인용된 하박국 2장 1-4절 이해
Ⅳ 결론

제6장 쿰란문서와 메시아
Ⅰ 서론
Ⅱ 전형적인 유대 메시아 상 - PsSal 17
Ⅲ 메시아 상의 발전단계
1. 제1단계(B.C. 2세기 중엽까지)
2. 제2단계(B.C. 112년까지)
3. 제3단계(B.C. 100년 이후)
Ⅳ 결론

제7장 쿰란문서에 나타난 공의와 화해
Ⅰ 서론
Ⅱ 쿰란공동체의 공의와 화해
1. 1QS 11:9-15 번역
2. 본문분석
3. 쿰란공동체 사고의 특징
Ⅲ결론

제8장 쿰란사본의발견과 \\\\\\\\\\\\\\\"정경\\\\\\\\\\\\\\\"문제
Ⅰ 쿰란에서 발견된 구약성서 사본의 중요성
Ⅱ \\\\\\\\\\\\\\\"정경\\\\\\\\\\\\\\\"에 관한 기본 이해
1. 정의
2. 정경의 세 부분에 대한 언급
Ⅲ 쿰란공동체의 정경 이해
1. \\\\\\\\\\\\\\\"모세의 율법\\\\\\\\\\\\\\\"
2. \\\\\\\\\\\\\\\"토라와 예언자\\\\\\\\\\\\\\\", \\\\\\\\\\\\\\\"모세와 예언자\\\\\\\\\\\\\\\"
3. \\\\\\\\\\\\\\\"모세, 예언자, 다윗\\\\\\\\\\\\\\\"
Ⅳ \\\\\\\\\\\\\\\"성전두루마리\\\\\\\\\\\\\\\" - 쿰란공동체의 새로운 토라?
Ⅴ 정경 경계의 미확정
Ⅵ 쿰란본문과 마소라 본문 사이의 관계

제9장 쿰란에센파와 묵시문학
Ⅰ 들어가면서
Ⅱ 묵시문학으로 논의되는 쿰란 발견물에 대한 평가
Ⅲ 쿰란에센파의 성격 규명-묵시론적 운동인가?
Ⅳ 나가면서

제2부 유대학의 중심주제

제10장 유대 묵시문학
Ⅰ 묵시문학에 대한 정의
1. 묵시문학에 대한 일반적인 이해
2. 묵시문학을 둘러싼 초기의 연구 분위기
3. 학문적 정의의 시도
Ⅱ 묵시문학의 기원에 대한 논란
1. 전승사적인 관점에서 볼 때
2. 문화 ·사회사적인 관점에서 볼 때
Ⅲ 중요한 유대묵시록 개관
1. 이디오피아어 에녹서
2. 다니엘서
3. 시리아어 바룩서
4. 제4에스라서
Ⅳ 묵시문학 연구의 필요성

제11장 요세푸스와 필로
Ⅰ 요세푸스
1. 생애
2. 교육
3. 활동
4. 작품
5. 요세푸스의 전승
6. 문헌소개
Excursus : Contra Apionem과 요세푸스의 유대교 변증론
Ⅱ 필로
1. 생애
2. 저서
3. 사상
4. 알레고리적인 성서 해석이란 무엇인가?
5. 문헌소개

제12장 요세푸스를 통해 본 바리새파 ·사두개파·젤롯당
Ⅰ \\\\\\\\\\\\\\\"유대인의 세 철학파\\\\\\\\\\\\\\\"
Ⅱ 바리새파
1. 역사와 관련한 요세푸스의 보도
2. 바리새파의 가르침
3. 사두개파
4. 젤롯당

제13장 랍비 문서 이해
Ⅰ 당시 역사에 대한 일견
Ⅱ 二重의 토라
1. 기록된 토라
2. 구전의 토라
Ⅲ 세 가지의 구전 토라
1. 할라카
2. 아가다 / 하가다
3. 미스라쉬
Ⅳ 주요 랍비 문서 개관
1. 미쉬나
2. 피르케 이보트
3. 토세프타
4. 탈무드

제14장 \\\\\\\\\\\\\\\"랍비성서\\\\\\\\\\\\\\\"와 유대인들의 성서해석
Ⅰ 랍비성서란 무엇인가?
Ⅱ \\\\\\\\\\'클래식\\\\\\\\\\'한 유대성서주석이 태동하게 된 시대배경
1. 이슬람의 도전
2. \\\\\\\\\\'카라임\\\\\\\\\\'의 도전
3. 성서비판의 시작
Ⅲ 대표적인 유대성서주석가
1. 싸이디아 가온-언어학적 성서주석의 창시자
2. 라쉬-가장 유명한 유대 주석가
3. 아브라함 이븐 에스라-중세 성서해석의 왕관

제15장 유대 신비주의와 카발라
Ⅰ 카발라에 대한 정의
Ⅱ 유대 신비주의의 기원
Ⅲ \\\\\\\\\\'메르카바 신비주의\\\\\\\\\\'와 \\\\\\\\\\'헤칼로트 문서\\\\\\\\\\'
Ⅳ \\\\\\\\\\'조하르\\\\\\\\\\'
Ⅴ 카발라의 가르침
1. 신론
2. 창조론
3. 악의 문제
4. 인간론
Ⅵ 하시딤 운동

부록 : 쿰란 및 유대교 연구에 필요한 문헌 소개

댓글/ 0